EnglishJapaneseKorean
연합뉴스
"MZ 많이 찾는 올리브영 '선물하기', 40·50세대도 사로잡았다"
입력 2023.09.19 12:37수정 2023.09.19 12:37조회수 0댓글 0

[CJ올리브영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원본프리뷰

(서울=연합뉴스) 이신영 기자 = CJ올리브영은 모바일 선물하기 기능을 활용하는 40·50세대가 큰 폭으로 늘고 있다고 19일 밝혔다.

올리브영이 올해 상반기 모바일 선물하기 주문 건을 분석한 결과 40대 이상 회원의 주문 금액은 서비스 첫해인 2020년보다 18배나 늘어났다.

올리브영의 선물하기 서비스는 출시 이후 지난해까지 연평균 176%씩 꾸준히 성장하고 있다.

특히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의 세계적 대유행(팬데믹)으로 비대면 선물 시장이 활성화되면서 탄력을 받았다.

올리브영의 회원 1천300만명 가운데 73%가량이 MZ세대인 만큼 선물하기도 MZ세대가 주 고객이기는 하지만, 40·50의 구매가 늘면서 이용 연령대가 확대되는 모양새다.

올해 선물하기 기능의 인기 상품은 건강기능식품과 프리미엄 화장품이었다.

멀티비타민과 함께 헤라, 에스티로더 등 비교적 가격대가 있는 프리미엄 브랜드 화장품들이 순위권에 이름을 올렸다.

연령대별로는 10대는 개성이 강한 협업 상품이나 인디 브랜드의 색조 화장품을, 20·30세대는 합리적 가격대의 중소기업 브랜드를 가장 많이 찾았다.

40대 이상에서는 프리미엄 브랜드 화장품이나 건강식품이 대세였다.

올리브영은 가격대별, 연령별 선물 큐레이션을 강화해 선물하기 이용층을 더 확대해나갈 계획이다.

eshiny@yna.co.kr

저작권자(c)연합뉴스. 무단전재-재배포금지

저작권자(c)연합뉴스. 무단전재-재배포금지
좋아요
0
댓글0
이 댓글에 대한 법적 책임은 작성자에게 귀속됩니다.
0/300
한일생활정보 한터
한터애드
딤채냉장고
BIG국제행정서사법인
다모아 결혼상담소
에이스 종합통신
신주쿠스카이호스텔
다카라브라이다르살롱
햐쿠닌쵸 알파클리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