페라리, 플러그인 하이브리드 스포츠카 '296 GTS' 국내 출시

입력 22. 08. 05 14:56
수정 22. 08. 05 14:56

(서울=연합뉴스) 오지은 기자 = 페라리는 5일 6기통 하이브리드 시스템을 탑재한 플러그인 하이브리드(PHEV) 컨버터블 스포츠카 '296 GTS'를 국내에 출시했다고 밝혔다. 

페라리 296 GTS

[페라리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2020년 선보인 'SF90 스파이더'에 이은 페라리의 두 번째 PHEV 스파이더 차량이다. 

296 GTS는 167마력의 전기모터와 663마력의 V6 터보엔진의 결합으로 최대 830마력의 출력을 낸다. 

순수 전기모드인 'eDrive'에서는 최대 25km까지 주행할 수 있다. 

정지상태에서 시속 100km까지는 2.9초, 시속 200km까지는 7.6초 만에 각각 도달할 수 있다. 

페라리는 디자인에 대해 "루프를 접으면 날렵하고 스포티한 디자인이 드러나고, 루프를 올렸을 때도 차량 실루엣은 지난해 출시된 296 GTB와 비슷하다"고 설명했다. 

built@yna.co.kr

저작권자(c)연합뉴스. 무단전재-재배포금지

뒤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