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입대 후에도 '미술 사랑' BTS RM…리움·호암미술관 등 방문
입력 2024.04.01 12:50수정 2024.04.01 12:50조회수 0댓글 0

인스타그램에 국제갤러리 등 방문 사진 올려


(서울=연합뉴스) 황희경 기자 = 미술 애호가로 유명한 방탄소년단(BTS)의 멤버 RM이 입대 후에도 변함없는 미술에 대한 애정을 과시하고 있다.

방탄소년단 RM이 인스타그램에 올린 미술전시장 방문 사진, 왼쪽은 리움미술관의 필립 파레노 전시, 오른쪽은 국제갤러리 김윤신 개인전 방문 사진. [RM 인스타그램 캡처. 재판매 및 DB 금지]

원본프리뷰

1일 미술계에 따르면 지난해 12월 입대해 현재 군악대로 복무 중인 것으로 알려진 RM은 전날 인스타그램에 근황을 소개하는 사진 10장을 올렸다.

RM이 올린 사진에는 지난 1월 문을 연 강릉의 솔올미술관과 2월28일 개막한 리움미술관의 필립 파레노 전시, 국제갤러리에서 열리고 있는 김윤신 개인전, 지난달 시작한 호암미술관의 불교미술전 등을 관람하는 모습이 담겼다.

RM이 두 달여 만에 인스타그램에 올린 사진에는 485만여개의 '좋아요'(하트)가 달렸다.

RM은 입대 이전에도 미술관이나 갤러리를 방문해 전시를 관람하는 모습을 담은 사진을 올려 화제가 됐다. 팬들 사이에서는 RM을 따라 그가 방문한 전시장을 찾아 관람하는 'RM 투어'가 유행하기도 했다.

미술품 컬렉터(수집가)로도 유명한 RM의 소장품은 종종 미술 전시에도 등장하곤 한다. 지난 2월 국립현대미술관 덕수궁관에서 끝난 장욱진 개인전에는 RM 소장품 6점이 포함됐고 4월 이탈리아 베네치아에서 열리는 유영국 개인전에도 RM 소장품 한 점이 출품될 예정이다.

방탄소년단 RM이 인스타그램에 올린 사진. 리움미술관 로비에서 찍은 것으로 보인다[RM 인스타그램 캡처. 재판매 및 DB 금지]

원본프리뷰

방탄소년단 RM이 인스타그램에 올린 금동불상 사진. 호암미술관에서 열리고 있는 '진흙에 물들지 않는 연꽃처럼' 전시작이다.[RM 인스타그램 캡처. 재판매 및 DB 금지]

원본프리뷰

zitrone@yna.co.kr

저작권자(c)연합뉴스. 무단전재-재배포금지
좋아요
0
댓글0
이 댓글에 대한 법적 책임은 작성자에게 귀속됩니다.
0/300
한일생활정보 한터
한터애드
딤채냉장고
정애진 한국무용학원
소라방문카이고
글로벌로드
에이스 종합통신
우에노 아메요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