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 공립 중·고교 교사 744명 선발…남성 비율 다소 높아져
입력 2024.02.08 04:47수정 2024.02.08 04:47조회수 0댓글 0

서울시교육청

[촬영 서혜림]

원본프리뷰

(서울=연합뉴스) 서혜림 기자 = 서울시교육청은 2024학년도 공립 중등학교(중·고교) 교사 임용시험에서 744명이 최종 합격했다고 8일 밝혔다.

총 26개 과목에서 공립 743명, 국립 우진학교 특수 1명이 선발됐다.

공립교사 전체 합격자 743명 중 남성은 202명(27.2%)으로 전년도 180명(24.8%)에 비해 2.4%포인트 높아졌다.

서울 중등 공립학교의 남성교사 합격 비율은 2021학년도 19.1%에서 2022학년도 19.9%, 2023학년도 24.8%로 꾸준히 높아지고 있다.

장애 전형 합격 인원은 16명으로, 작년 20명보다 4명 줄었다.

최종 합격자는 이날 오전 10시 서울시교육청 누리집에서 확인할 수 있다.

합격자들은 오는 14일부터 23일까지 직무연수를 받고 3월 1일 신규 교사로 임용된다.

sf@yna.co.kr

저작권자(c)연합뉴스. 무단전재-재배포금지

저작권자(c)연합뉴스. 무단전재-재배포금지
좋아요
0
댓글0
이 댓글에 대한 법적 책임은 작성자에게 귀속됩니다.
0/300
한일생활정보 한터
한터애드
딤채냉장고
EK Plus
BIG행정서사
하나송금
디지텔
글로벌로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