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예술인·고령자 등 맞춤형 임대주택 확대…올해 3천가구 공모
입력 2024.06.06 03:35수정 2024.06.06 03:35조회수 6댓글0

예술인·고령자 등 맞춤형 임대주택 확대…올해 3천가구 공모


특화형 매입임대주택 공모 규모 2천→3천가구
수요자 맞춤형 공간 배치·서비스 제공…정신장애인 자립지원주택 첫 공모


서울 영등포 아츠스테이

[국토교통부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원본프리뷰

(서울=연합뉴스) 박초롱 기자 = 정부가 예술인, 체육인, 고령자 등 입주자 특성에 맞는 공간 배치와 서비스를 갖춘 특화형 매입임대주택을 3천가구 공급한다.

국토교통부는 민간이 입주자 특성에 맞는 임대주택을 제안하면 공공이 매입해 시세보다 저렴하게 임대하는 매입임대주택을 이달 7일부터 공모한다고 6일 밝혔다.

청년 문화예술인 지원을 위한 서울 영등포 아츠스테이, 장애인 자립 지원을 위한 서울 은평 다다름하우스는 특화형 매입임대주택의 대표 사례다.

올해는 보건복지부, 문화체육관광부 등과 협업해 특정 수요자를 위한 맞춤형 임대주택 공급에 집중한다.

공모 규모는 작년 2천가구에서 올해 3천가구로 늘렸다.

'민간 자유 제안형'은 민간이 자유롭게 테마가 있는 주택을 공공 매입약정 방식으로 건설하고, 입주자에게 특화 서비스를 제공하는 주택이다. 모두 1천300가구를 공모한다.

'특정 테마형'은 중앙부처 등 공공과 사전에 테마를 기획해 민간 건설사로부터 주택을 매입하는 유형이다.

올해는 예술·체육인 지원주택 360가구(문체부), 장애인 자립지원주택 340가구(복지부), 고령자 특화주택 1천가구(복지부)를 공모한다.

서울 은평구 다다름하우스

[국토교통부 제공]

원본프리뷰

각 부처는 지자체와 함께 테마별 입주 수요가 어디에 많을지 검토했다.

이에 따라 예술·체육인 지원주택은 수도권과 광역시를 대상으로 공모하며, 장애인 자립지원주택은 장애인 지역사회 자립지원 시범사업에 참여하는 경기 의왕, 제주 등을 대상으로 한다.

올해부터 새로 지원하는 정신장애인 자립지원주택은 전국을 대상으로 공모한다.

고령자 특화주택은 건강, 돌봄 커뮤니티와 연계가 용이한 수도권·광역시, '노인 의료·돌봄 통합지원 시범사업'을 하는 강원 춘천, 충북 진천 등 지자체 33곳을 대상으로 공모한다.

공모 내용은 한국토지주택공사(LH) 청약플러스(apply.lh.or.kr)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LH는 심사와 매입 비용 협의를 거쳐 올해 말 최종 선정 사업을 발표한다.

chopark@yna.co.kr


저작권자(c)연합뉴스. 무단전재-재배포금지
좋아요
0
댓글0
이 댓글에 대한 법적 책임은 작성자에게 귀속됩니다.
0/300
한일생활정보 한터
한터애드
딤채냉장고
글로벌로드
주식회사 등대
재팬고 익스프레스
Good Life 인테리어
한일여행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