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日노동자 실질임금 25개월 연속 '역대최장' 감소…물가상승 여파
입력 2024.06.05 01:21수정 2024.06.05 01:21조회수 0댓글0

(도쿄=연합뉴스) 경수현 특파원 = 일본 노동자들의 실질 임금이 25개월 연속 전년 동월 대비 감소세를 보였다.

일본 도쿄 오모테산도 거리

[AFP 연합뉴스 자료사진. 재판매 및 DB 금지]

원본프리뷰

일본 후생노동성이 5일 발표한 '4월 근로통계조사'(속보치)에 따르면 직원 5명 이상 업체의 노동자 1인당 월평균 급여는 29만6천884엔(약 227만6천원)으로 작년 같은 달보다 2.1% 증가했으나 물가 변동을 고려한 실질임금은 오히려 0.7% 줄었다.

이로써 실질임금은 25개월째 감소세를 이었다.

종전까지 실질임금이 가장 오래 감소한 기간은 2007년 9월부터 2009년 7월까지 23개월이었으나 올해 3월부터 역대 최장 기록을 새로 쓰고 있다.

일본 정부의 기업 독려 등으로 임금이 오르고 있기는 하지만 물가 상승 폭에는 못 미치는 데 따른 것이다.

실제 실질임금 산출 때 적용하는 일본 4월 물가는 1년 전보다 2.9% 올랐다.

엔화 약세에 따른 수입 가격 상승 등으로 물가 상승세가 계속되고 있어 실질임금 감소세가 얼마나 더 진행될지 가늠하기도 힘든 상황이다.

후생노동성 관계자는 "실질임금의 증가세 전환 시기를 전망할 수 없다"고 말했다고 NHK는 전했다.

evan@yna.co.kr

저작권자(c)연합뉴스. 무단전재-재배포금지
좋아요
0
댓글0
이 댓글에 대한 법적 책임은 작성자에게 귀속됩니다.
0/300
한일생활정보 한터
한터애드
딤채냉장고
글로벌로드
주식회사 등대
재팬고 익스프레스
Good Life 인테리어
한일여행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