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日, 버스·트럭에도 '블랙박스' EDR 장착 의무화 추진
입력 2024.04.01 02:38수정 2024.04.01 02:38조회수 0댓글 0

(도쿄=연합뉴스) 경수현 특파원 = 일본 정부가 버스나 트럭 등 대형 차량에 교통사고기록장치(EDR) 의무 장착을 추진한다고 니혼게이자이신문(닛케이)이 1일 보도했다.

버스 - 트럭 교통사고 (PG)

[권도윤 제작] 일러스트

원본프리뷰

보도에 따르면 일본 국토교통성은 오는 6월 관련 법령을 개정해 10인승 이상 버스와 3.5t 이상 트럭에 대한 EDR 장착을 의무화한다.

2026년 12월 신형 차량을 시작으로 2029년에는 모든 신차에 이를 적용할 계획이다.

승용차는 이미 2022년 신형 차량을 시작으로 장착 의무화 제도가 도입됐다.

EDR는 교통사고 전후의 속도, 브레이크 작동 여부 등 운행정보를 저장하고 제공하는 장치로, 차량용 블랙박스로도 불린다.

evan@yna.co.kr

저작권자(c)연합뉴스. 무단전재-재배포금지
좋아요
0
댓글0
이 댓글에 대한 법적 책임은 작성자에게 귀속됩니다.
0/300
한일생활정보 한터
한터애드
딤채냉장고
정애진 한국무용학원
소라방문카이고
글로벌로드
에이스 종합통신
우에노 아메요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