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괴물' 류현진 8년 최대 170억원 받고 12년 만에 한화 복귀
입력 2024.02.22 02:47수정 2024.02.22 02:47조회수 6댓글 0

'괴물' 류현진 8년 최대 170억원 받고 12년 만에 한화 복귀


활짝 웃는 류현진

(영종도=연합뉴스) 김주성 기자 = 미국프로야구 메이저리그(MLB)에서 2023시즌을 마친 류현진이 18일 오후 인천국제공항을 통해 귀국해 취재진과 인터뷰하던 중 활짝 웃고 있다. 2023.10.18 utzza@yna.co.kr

원본프리뷰

(서울=연합뉴스) 하남직 홍규빈 기자 = '코리안 몬스터' 류현진(36)이 한국프로야구 KBO리그로 돌아온다.

한화 이글스는 "류현진과 계약 기간 8년, 최대 170억원에 계약했다"고 22일 발표했다.

이로써 2012시즌이 끝나고 미국프로야구 메이저리그로 직행한 류현진은 11시즌 동안 '빅리거'로 생활한 뒤 12년 만에 KBO리그로 복귀하게 됐다.

한화는 KBO리그 역대 최고 대우로 류현진을 예우했다.

총액 170억원은 역대 KBO리그 최고액이다.

류현진은 양의지가 2023시즌을 앞두고 두산 베어스와 계약한 4+2년 최대 152억원의 최고 총액을 1년 만에 경신했다.

계약 조건에는 기간 중 자유계약선수(FA)를 선언해 기존 계약을 파기할 수 있는 옵트 아웃도 포함됐다.

빅리그에서 류현진은 186경기에 등판해 78승 48패 1세이브 평균자책점 3.27을 올렸다.

2019년 메이저리그 전체 평균자책점 1위, 같은 해 올스타전 선발 등판 등 코리안 빅리거 최초 기록도 세웠다.

애초 메이저리그 100승 달성을 열망했던 류현진은 '22승'을 남겨놓고, 한국으로 돌아왔다.

류현진의 KBO리그 개인 통산 성적은 98승 52패 1세이브 평균자책점 2.80이다.

KBO리그 100승을 채우지 못하고 미국으로 떠났던 류현진은 한국으로 돌아와 미완의 작업을 재개한다.

jiks79@yna.co.kr, bingo@yna.co.kr


저작권자(c)연합뉴스. 무단전재-재배포금지
좋아요
0
댓글0
이 댓글에 대한 법적 책임은 작성자에게 귀속됩니다.
0/300
한일생활정보 한터
한터애드
딤채냉장고
정애진 한국무용학원
소라방문카이고
글로벌로드
에이스 종합통신
우에노 아메요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