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nglishJapaneseKorean
연합뉴스
'홍콩 노쇼' 메시, 일본 친선전에는 교체 출전…야유는 여전
입력 2024.02.08 04:54수정 2024.02.08 04:54조회수 0댓글 0

승부차기 키커로 나서지 않아…도쿄 관중 실망
중국 여론도 악화…"메시·마이애미 진실성 의심…배후 검은 손 증오"


일본 고베와의 친선전에 출전한 메시

[AFP=연합뉴스]

원본프리뷰

(서울=연합뉴스) 설하은 기자 = 홍콩에서 열린 친선경기에 부상을 이유로 벤치만 지켜 현지 팬들로부터 야유를 받았던 '축구 스타' 리오넬 메시(인터 마이애미)가 일본에서 치른 친선경기에는 교체로 출전했으나 또다시 야유를 받았다.

메시는 7일(한국시간) 일본 도쿄 국립경기장에서 열린 비셀 고베와의 프리시즌 친선 경기에 후반 15분 교체로 출전해 경기가 끝날 때까지 약 30분간 뛰었다.

이날 출전 여부가 명확하지 않았던 메시는 후반전 들어 몸을 풀기 시작했고, 도쿄 관중은 메시에게 환호를 보냈다.

데이비드 루이스 대신 그라운드를 밟은 메시는 후반 35분 두 차례 슈팅을 날렸지만, 고베 수비진에 막혀 득점에는 실패했다.

전·후반 90분 동안 골맛을 보지 못한 양 팀은 정규시간이 끝나자 곧바로 승부차기에 들어갔다.

메시가 승부차기 키커로 나서지 않은 가운데 인터 마이애미는 고베에 3-4로 무릎을 꿇었다.

AP 통신과 로이터 통신 등에 따르면 2만8천여명의 일본 관중은 메시를 향해 야유를 보냈다.

다만 내전근 부상을 이유로 아예 경기를 뛰지 않아 '노쇼' 사태가 벌어졌던 홍콩 친선전보다는 야유 정도가 덜했다.

리오넬 메시

[EPA=연합뉴스]

원본프리뷰

헤라르도 마르티노 인터 마이애미 감독은 "6일 훈련 뒤 메시 몸 상태가 좋아졌다고 들었고, 30분 정도 뛰기로 했다"며 "경기를 뛴 뒤에도 메시가 특별히 불편한 것 같지는 않다"고 말했다.

다만 메시가 승부차기 키커로 나서지 않은 이유는 밝히지 않았다.

메시는 지난 4일 홍콩에서 열린 홍콩 베스트 11팀과의 프리시즌 친선경기에서 벤치를 지켰고, 홍콩 팬들은 후반전 중반 이후 "메시 나와!"와 "환불, 환불"을 외치며 야유했다.

인터 마이애미의 공동 구단주인 데이비드 베컴을 향해서도 엄지손가락을 아래로 향하게 한 채 분노를 표출했다.

마르티노 감독은 당시 경기 뒤 인터뷰에서 "메시는 내전근이, 루이스 수아레즈는 무릎이 아파 결장했다"고 설명했다.

홍콩 정부가 메시의 결장을 이유로 친선전 주최사인 태틀러아시아(태틀러)에 제공하기로 한 1천600만홍콩달러(약 27억원) 규모 지원금 지급 여부를 재검토하고 있다고 밝히자, 태틀러는 홍콩 정부 지원금 신청을 철회한다고 발표했다.

메시를 응원하는 일본 팬

[USA TODAY Sports=연합뉴스]

원본프리뷰

홍콩에서는 '노쇼'한 메시가 일본에서는 30분이나마 경기를 뛰자 홍콩은 물론 중국 본토에서도 메시를 향한 비난의 목소리가 나왔다.

홍콩 행정장관 자문기구인 행정회의의 레지나 입 의장은 자신의 소셜미디어(SNS)에 "홍콩인들은 고의적이고 계산적으로 홍콩을 무시한 메시와 인터 마이애미는 물론 배후의 검은 손을 증오한다"는 내용의 게시글을 올렸다.

중국 관영 글로벌타임스는 "인터 마이애미의 이번 프리시즌 친선전 6경기 중 메시가 노쇼한 경기는 홍콩전 단 한 차례뿐이다. 인터 마이애미와 메시의 (중국에 대한) 진실성에 의구심이 커질 수밖에 없다"고 비난했다.

이어 "이 사안은 스포츠의 영역을 훌쩍 뛰어넘었다"고 강조했다.

한편 이날 인터 마이애미와 고베의 친선전이 열린 6만석 규모의 도쿄 국립경기장은 절반도 차지 않았다.

메시는 6일 도쿄에서 열린 기자회견에서 "홍콩에서 뛰지 못한 건 정말 운이 나빴기 때문이었다"며 "불편한 느낌이 계속 들어서 뛰기 어려웠다"고 해명했다.

이 때문에 메시의 '노쇼'를 우려한 일본 팬들의 관심이 떨어져 만원관중에 실패한 것으로 보인다.

soruha@yna.co.kr

저작권자(c)연합뉴스. 무단전재-재배포금지

저작권자(c)연합뉴스. 무단전재-재배포금지
좋아요
0
댓글0
이 댓글에 대한 법적 책임은 작성자에게 귀속됩니다.
0/300
한일생활정보 한터
한터애드
딤채냉장고
BIG국제행정서사법인
다모아 결혼상담소
에이스 종합통신
신주쿠스카이호스텔
다카라브라이다르살롱
햐쿠닌쵸 알파클리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