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한자·일본식 표기 서산 옛 토지·임야대장 한글화 내년 완료
입력 2023.11.20 01:49수정 2023.11.20 01:49조회수 0댓글0

한글 표기로 변환된 서산지역 옛 토지·임야대장

[서산시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원본프리뷰

(서산=연합뉴스) 정윤덕 기자 = 충남 서산시는 한자 및 일본식으로 표기된 옛 토지·임야대장을 한글화하는 사업을 내년 완료할 계획이라고 20일 밝혔다.

시는 올해 도비 5천여만원을 포함해 1억8천여만원을 들여 대산읍과 인지·부석·팔봉·지곡면, 갈산·덕지천동의 옛 토지·임야대장 표기를 한글화했다.

흑백 이미지로 제공되던 대장을 정밀 스캔해 고해상도 컬러 이미지로 제공할 수도 있게 했다.

내년에는 2억6천여만원을 투입해 나머지 17개 읍면동에 대한 사업을 마무리할 예정이다.

1910년 일제 강점기에 만들어져 1975년까지 사용된 옛 토지·임야대장은 한자 및 일본식으로 표기돼 있어 시민들이 내용을 이해하는 데 어려움이 있었다.

시는 한자를 한글로, 일본식 연호를 현대식으로 변환했다.

전모 씨는 "난해한 한자로 인한 해독 어려움과 연도 환산 번거로움이 해소돼 많은 도움이 됐다"며 반겼다.

조주형 시 토지관리과장은 "이번 사업을 통해 고품질의 지적행정 서비스를 제공함으로써 시민 재산권 보호 등에 기여하겠다"고 말했다.

cobra@yna.co.kr

저작권자(c)연합뉴스. 무단전재-재배포금지

저작권자(c)연합뉴스. 무단전재-재배포금지
좋아요
0
댓글0
이 댓글에 대한 법적 책임은 작성자에게 귀속됩니다.
0/300
한일생활정보 한터
한터애드
딤채냉장고
글로벌로드
주식회사 등대
재팬고 익스프레스
Good Life 인테리어
한일여행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