편의점 CU, 드론 배달 상용화…영월 글램핑장으로 10분내 배송

입력 22. 07. 06 09:51
수정 22. 07. 06 09:51

[CU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드론 배달 

[CU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연합뉴스) 이신영 기자 = 편의점 CU는 강원도 영월군과 손잡고 8일부터 드론 배달을 상용화한다고 6일 밝혔다.

편의점이 일반 고객을 대상으로 드론 배달 서비스를 상시로 선보이는 것은 CU가 처음이다.

드론 배달을 선보이는 곳은 CU영월주공점으로 매장에서 3.6km 떨어진 오아시스글램핑장까지 배달이 가능하다.

배달 가능 시간은 글램핑장 이용객이 늘어나는 금요일과 토요일 오후 3시부터 8시까지로 배달료는 무료다.

드론 전용 배달 애플리케이션인 '영월드로'를 통해 상품을 주문하면 평균 10분 이내에 제품을 가져다준다.

CU는 캠핑장에서 매출이 높은 라면과 햇반, 생수, 간식거리 등으로 배달 세트를 기획해 선보이고 고객 수요에 따라 서비스 품목과 범위 등을 확대해나갈 계획이다.

eshiny@yna.co.kr

저작권자(c)연합뉴스. 무단전재-재배포금지

뒤로가기